시사

시사 > 전체기사

‘부부의 세계’ 전진서 “여자 다 XXXX” 논란…악의 없었다 [전문]

(좌)배우 전진서. JTBC 홈페이지 캡처 (우) 전진서 페이스북. 캡처

배우 전진서의 소속사 티원엔터테인먼트가 11일 전진서의 페이스북 게시물과 관련해 공식 입장문을 발표했다.

소속사는 “최근 전진서군이 과거 개인 SNS에 올린 그림과 친구와의 대화 중 부적절한 언어사용으로 인해 불쾌감을 드려 진심으로 죄송한 마음을 담아 사과 말씀드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소속사는 “해당 게시글은 전진서군이 작년 중학교에 입학 후 보호자에게 이성교제 금지를 받은 뒤 당시 또래에서 ‘여친 있음’, ‘연애 안함’ 등의 표현으로 쓰이던 그림을 첨부하여 게시한 것” 이라면서 “논란이 되고 있는 사진은 친구들 사이에 유행하는 사진을 전달받아 올렸을 뿐”이라고 설명했다.

또 “비록 악의는 없었다하나 본인의 신중치 못한 행동으로 많은 분들께 불편을 초래해드린 부분에 대해 배우 스스로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문제가 된 전진서의 계정은 삭제 조치했다면서 “아직 성장 중이며 가치관의 기준이 잡히지 않은 어린 배우에게 많은 지도를 해주지 못한 소속사의 미흡함을 인지하고 보호자와 함께 노력하며 지도하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15세가 된 어린 배우의 미숙함을 악의적 의미로 재해석하지 말아달라”면서 “부부의 세계 제작진 분들께 물의를 일으킨 점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앞서 전진서는 과거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게시물과 댓글로 인해 논란의 주인공이 됐다.

논란이 된 페이스북 게시물은 가운뎃손가락을 든 만화 캐릭터의 사진이다. 사진 속 만화 캐릭터의 말풍선에는 “여자 다 XXXX”라며 여자를 모조리 배척한다는 내용의 문구가 삽입돼있다.

이외에도 페이스북 댓글에서 전진서는 친구와 대화를 나누던 중 여러 차례 욕설을 써 논란이 됐다.

한편 전진서는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김희애 아들인 이준영 역을 맡고 있다.


이하 티원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티원엔터테인먼트입니다.

우선, 부부의 세계에 출연 중인 전진서군에게 주신 관심과 응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최근 전진서군이 과거 개인 SNS에 올린 그림과 친구와의 대화 중 부적절한 언어사용으로 인해 불쾌감을 드려 진심으로 죄송한 마음을 담아 사과 말씀드립니다.

해당 게시글은 전진서군이 작년 중학교에 입학 후 보호자에게 이성교제 금지를 받은 뒤 당시 또래에서 ‘여친 있음’, ‘연애 안함’ 등의 표현으로 쓰이던 그림을 첨부하여 게시하였습니다.

논란이 되고 있는 사진은 친구들 사이에 유행하는 사진을 전달받아 올렸을 뿐, 해당 사진의 상징성이나 내포하는 의미에 대해 전혀 인지하지 못하였음을 알려드립니다.

비록 악의는 없었다하나, 본인의 신중치 못한 행동으로 많은 분들께 불편을 초래해드린 부분에 대해 배우 스스로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또한 보호자와 소속사의 충분한 지도 편달 아래 해당 계정은 삭제 조치하였습니다.

아직 성장 중이며 가치관의 기준이 잡히지 않은 어린 배우에게 많은 지도를 해주지 못한 소속사의 미흡함을 인지하고 보호자와 함께 아이의 언행 및 태도 등에 관한 바른 기준을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여 지도하겠습니다.

그로 인해 앞으로 이와 같은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주의하겠습니다.

그리고 이제 막 15세가 된 어린 배우의 미숙함을 악의적 의미로 재해석하지 말아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마지막으로 부부의 세계 제작진 분들께 물의를 일으킨 점 사과드립니다.

다시 한번 전진서군에게 보여주신 관심과 응원에 감사드리며, 좋은 연기와 바른 모습으로 성장하며 보답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유진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