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수종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최수종이 ‘부부의 날’을 맞아 결혼사진을 깜짝 공개하며 아내 하희라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최수종은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올리고 “오늘은 둘이 하나가 된다는 부부의 날. 28년 동안 변함없이 사랑하며 배려하며 서로를 아끼면서 노력해온 우리의 삶”이라고 적었다.

이어 “더 많은 날을 더 사랑하며 배려하며 아끼며 살아가겠다”며 ‘#돕는배필’ ‘#선한영향력’ ‘#축복의통로’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에는 28년 전 결혼식 당시 전통 혼례복을 곱게 차려입은 최수종과 하희라의 모습이 담겨 있다. 최수종은 하희라에게 “당신이 있어 난 이 세상에서 제일 행복하다”며 “사랑받고 주는 것만큼 더 큰 행복이 어디 있으랴”라고 썼다. 그러면서 “사랑하는 나의 사람아, 내 당신을 향한 마음 변함없으니 당신은 나에게 사랑의 향기만 뿜어다오”라고 아내를 향한 사랑을 드러냈다.

5년간의 연애 끝에 지난 1993년 결혼한 최수종, 하희라 부부는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이화랑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