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긴급 모금캠페인 후원금 전달식. (왼쪽부터)KB국민은행 종로중앙종합금융센터 윤종길 본부장, 태화복지재단 전명구 대표이사. 태화복지재단 제공

태화복지재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생존 위기에 처한 캄보디아와 라오스의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한 긴급 모금 캠페인에 KB국민은행 종로중앙종합금융센터가 참여한다고 21일 밝혔다.

KB국민은행은 2012년부터 매년 태화복지재단을 통해 국·내외 사회복지사업에 후원 해왔다. 올해는 코로나19 긴급 모금 캠페인 참여로 나눔의 행보를 지속하고 있다.

코로나19 긴급 모금 캠페인은 3000만원을 모금 목표로 오는 6월 30일까지 태화복지재단 홈페이지와 네이버 해피빈을 통해 진행한다. 후원금은 태화복지재단 캄보디아와 라오스 지부를 통해 코로나19로 생존 위기에 처한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한 쌀과 생필품, 아동의 학습 지원, 어려움을 겪는 여성장애인 지원에 사용된다.

후원금 전달식에서 KB국민은행 윤종길 본부장은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와중에 캄보디아와 라오스의 이웃을 도울 기회가 생겨 기쁘다”며 “앞으로도 태화복지재단과 함께 관심을 두고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태화복지재단 전명구 대표이사도 “코로나19 긴급 모금캠페인에 KB국민은행이 함께하게 되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이번 캠페인에 많은 분들의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태화복지재단은 1921년 우리나라 최초로 사회복지 기관을 설립해 지난 100년간 전문적인 사회복지를 실천해온 대한민국 대표 사회복지법인으로 국·내외 사회복지기관을 운영하며 아동과 여성, 지역사회를 위한 전문적인 사회복지사업과 해외복지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2016년에는 유엔 경제사회이사회(UN ECOSOC)로부터 특별협의지위를 획득하여 글로벌 NPO로서 지위와 위상을 갖췄다.

온라인뉴스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