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와 무관한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늦은 밤 번화가의 한 골목에서 술에 취한 여성을 노리고 성폭행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25일 새벽 시간대 귀가 중인 여성 취객을 길에서 성폭행한 혐의(강간)로 A씨(20)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4일 오전 3시27분쯤 광주 동구 번화가의 후미진 골목에서 또래 여성 B씨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지나가던 행인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붙잡았다.

이후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술에 취해 귀가 중인 B씨를 뒤따라가 추근대다 외진 골목으로 유인해 이 같은 일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해 A씨의 신병 처리 방향을 정할 방침이다.

송혜수 객원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