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국무총리의 제5차 목요대화' 캡처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2’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던 이규빈(28)이 최근 국무조정실 신임 사무관으로 변신했다.

이규빈은 지난 28일 KTV 국민방송에서 방송된 ‘정세균 국무총리의 제5차 목요대화’에서 사회를 맡았다. 그는 지난 1월 국무조정실의 신임 사무관으로 발령받아 경제 조정실에 근무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이규빈은 안정된 사회로 능숙하게 목요대화를 이끌었다. 그는 단정하게 머리를 올리고 검은색 정장을 갖춰 입은 모습이었다. 방송에서 이규빈은 “오늘 사회를 맡은 국무조정실 이규빈 사무관입니다”라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새로운 일상을 준비하기 위한 목요대화 5번째 시간”이라고 진행을 이어갔다.

이규빈은 지난 2018년 채널A ‘하트시그널2’에 출연했다. 그는 민족사관학교를 거쳐 서울대학교 재학 중 5급 재경직 행정고시에 합격했다.

김지은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