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준다며 10대 여성 유인, 체벌 방송 찍은 20대 입건


인천 서부경찰서는 청소년보호법 위반 등 혐의로 A씨(25) 등 남성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9일 밝혔다. A씨 등은 이달 22일 오전 2시40분쯤 인천시 서구 한 오피스텔에서 인터넷 방송을 하면서 B양(18)의 종아리를 수 차례 때려 멍이 들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른바 '맞방'(맞는방송)을 한 것이다.

이들은 방송으로 생기는 수익을 나눠주겠다고 B양을 유인해 계약을 체결했다. 방송 직후 B양 측의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선 경찰은 방송에 사용된 스마트폰을 확보했고 인터넷 방송 본사로부터 A씨 등이 방송했던 영상을 제출받았다.

경찰 관계자는 "신고를 받고 일단 B양을 청소년 보호시설인 쉼터로 보냈다"며 "A씨 등이 사용한 스마트폰 등을 디지털포렌식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김동우 기자 lov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