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패러글라이딩을 하던 50대 남성이 착륙 중 전깃줄에 걸렸다가 소방대원들에게 구조됐다.

전남 보성소방서는 30일 오후 5시쯤 보성군 겸백면 주월산에서 패러글라이딩을 하며 내려오던 A씨(58)가 전깃줄에 걸렸다는 신고를 접수했다고 31일 밝혔다.

30일 오후 5시쯤 전남 보성군에서 50대 남성이 패러글라이딩 착륙 중 전깃줄에 걸려 구조되고 있다. 연합뉴스

소방당국은 약 5m 높이 전깃줄에 걸린 A씨를 확인하고 크레인 등을 동원해 구조 작업을 벌였다. 소방대원들은 30여분 만에 A씨를 안전하게 구조하고 전깃줄에 걸린 패러글라이더도 제거했다.

한편 소방당국은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서지원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