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장식 동아대 교수,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위원 위촉

박장식 아세안연구소장이 대통령 소속 제8기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조성위원회 위원에 위촉됐다.

16일 동아대학교에 따르면 박장식 아세안연구소장(글로벌비즈니스학과 교수)이 대통령 소속 제8기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조성위원회 위원에 위촉됐다. 임기는 2022년 6월까지 2년이다.

제8기 조성위는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조성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장관 등 당연직 위원 14명과 민간 위촉위원 15명 등 모두 29명으로 이뤄졌다.

조성위는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조성사업의 기본 방향·제도와 종합계획 수립·변경, 관련 부처 간의 협조·지원 등 중요 사항 등을 심의·의결한다.

박 교수는 “위원회 활동을 통해 한국과 아세안 문화 교류에 집중할 것”이라고 했다.

부산=윤일선 기자 news828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