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 페이스북 영상 캡처

베트남에서 어린 딸을 무차별 폭행하는 의붓아버지 영상이 공개돼 충격을 주고 있다.

사건은 지난 25일 베트남 한 여관방 안에서 발생했다. 당시 열린 문틈 사이로 이 모습을 목격한 시민 A씨가 휴대전화 카메라를 이용해 상황을 3분가량 담았고 29일 페이스북에 게시했다.

문제의 영상에는 의붓아버지로 보이는 남성과 성인 여성, 그리고 한눈에 봐도 어려 보이는 여자아이가 등장한다. A씨는 이들의 사이를 가족이라고 설명했다. 남성과 여성은 재혼한 사이며 아이는 여성이 결혼 전 낳은 3살배기 딸인 것으로 전해졌다.

부부는 자리에 앉아 있고 딸은 의붓아버지 앞에 서서 고개를 숙인 모습으로 영상은 시작한다. 잠시 후 남성은 딸의 머리를 손바닥으로 강하게 내려친다. 딸이 휘청거리며 주저앉자 다시 일으켜 세운다. 그러더니 이번에는 한 손으로 목을 잡아채고 벽을 향해 밀쳤다.

남성의 잔인한 폭행은 이후에도 계속된다. 딸은 맞는 순간에만 비명을 지를 뿐 큰 소리로 울지는 않았다. 마치 부모의 학대에 겁에 질려 두려움에 휩싸인 모습이었다. 그리고 이 과정에서 딸의 친모는 남편을 적극적으로 말리지 않았다. 영상 후반부에 그가 울음을 터뜨리는 장면이 잠깐 등장할 뿐이다.

해당 영상이 SNS상에서 화제를 모으자 현지 경찰은 수사에 나섰다. 아이를 구타한 의붓아버지는 도주해 수사 당국이 뒤를 쫓고 있다. 피해 아동은 무사히 구조돼 병원 치료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문지연 기자 jymoon@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