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의정부시의 한 오피스텔에서 2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일 의정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쯤 40대 남성 A씨가 서울 도봉경찰서 앞에서 전화로 “사람을 죽였다”며 자수했다.

A씨의 신병을 확보한 경찰은 그가 지목한 의정부시 신곡동의 한 오피스텔로 출동했다.

경찰은 집안에서 20대 여성 B씨가 숨져 있는 것을 발견하고, A씨를 긴급체포해 실제 범행 여부와 동기 등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

숨진 여성과 자수한 남성의 관계는 아직 정확히 밝혀지지 않은 상태로, 자수한 남성이 사건 관계에 대해 횡설수설하고 있어 정확한 조사에는 시간이 걸릴 전망이다.

최민우 기자 cmwoo11@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