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방경찰청(청장 이용표)이 직장협의회를 공식 출범했다고 3일 밝혔다.

이용표 서울경찰청장은 이날 오전 여익환 직장협의회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직장협의회 설립 및 현판식을 개최했다.

지난해 12월 국회에서 공무원직장협의회 설립 및 운영에 대한 법률이 개정된 뒤 지난달 시행되면서 경찰관도 직장협의회 가입이 가능해졌다. 경감 계급 이하의 경찰관인 전체의 60% 수준 1453명(59.7%)가 직장협의회에 가입할 수 있다. 다만 지휘, 감독, 기밀, 인사 등 담당 업무자는 가입이 제한된다. 이미 서울 서부경찰서 등 일부 경찰서에서는 직장협의회가 꾸려지고 있는 단계다.

서울경찰청은 직장협의회 준비위와 사전협의를 통해 지난 1일부터 회원을 모집하고 있다. 여 대표는 “건강한 경찰이 시민을 더 잘 돌볼 수 있다”면서 “지휘부와 긴밀하게 소통해 공정하고 갑질 없는 건강한 경찰 조직을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 청장도 “서로 진솔하게 대화하며 신뢰를 쌓으면 근무환경이 개선될 뿐 아니라 조직 안팎의 문제를 해결하는데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황윤태 기자 truly@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