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 서울 중랑구 묵현초등학교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학부모들이 불안한 마음으로 지켜보는 가운데 전체 학생 및 교직원을 대상으로 전수검사를 하고 있다.

지난 4일 이 학교 학생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에 대한 조치다. 해당 학생은 강북구 교보생명 콜센터 근무자인 확진자의 가족으로 서울의료원으로 이송됐다.







윤성호 기자 cybercoc@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