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천일식품㈜, 시각장애인의 특별한 식탁을 위한 나눔 활동 펼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건강 이벤트에 냉동식품 지원”


창립 이래 꾸준하게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는 천일식품㈜(대표 천석규)에서는 인천시 부평구에 위치한 인천광명원(원장 임남숙)에 거주하는 시각장애인의 특별한 식탁을 위한 사랑의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나눔 활동은 코로나19의 예방적 차원에 따른 행동 지침에 따라 외출이나 외부활동의 제약으로 힘들어하는 시설 내 시각장애인들에게 심리, 정서적인 안정과 활력을 제공하고자 인천광명원에서 자체적으로 진행하는 코로나19극복 이벤트에 다양한 종류의 식품(냉동식품)을 후원해 보다 알차고 풍성한 행사를 적극 지원하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해 경제는 어렵고 사회적으로 혼란한 가운데 이러한 천일식품의 나눔 활동은 모두가 함께 힘을 모아 이 어려운 시기를 헤쳐 나가자는 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모범적인 모습이 아닐 수 없다.

천일식품의 한 관계자는 “어려운 사회 현실 속에서 시각장애인분들이 느끼는 무료하고 힘든 일상에 조금이나마 웃음과 활력을 찾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고,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돌아보며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인천광명원 임남숙 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자원봉사 활동이 전면 제한되고 갈수록 어려워지는 경제와 위축된 사회 환경으로 후원의 손길 또한 감소하는 현실에서 천일식품의 이러한 나눔 활동은 가뭄에 단비와 같은 기쁨이 있고 그것이 힘이 돼 밝은 사회를 구연하는 데 큰 역할을 감당할 것”이라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최영경 기자 ykchoi@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신청하기

국내외 교계소식, 영성과 재미가 녹아 있는 영상에 칼럼까지 미션라이프에서 엄선한 콘텐츠를 전해드립니다.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