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태철 의정부성모병원장이 28일 전가람 선수에게 위촉패를 전달하고 있다. 의정부성병원 제공

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은 프로골퍼 전가람 선수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28일 밝혔다.

의정부성모병원은 한국프로골프 KPGA 통산 2승을 기록 중인 전가람 선수가 지난 6월 의정부성모병원에 기부금을 전달하며 의료진을 응원하고, 유튜브 채널 ‘인생가람’을 통해 팬들과 꾸준히 소통하는 성실하고 열정적인 모습이 병원의 이미지와 잘 어울려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설명했다.

전가람 선수는 이날 위촉식 후 팬사인회를 열고 한 명 한 명 기념사진을 찍으며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했다.

박태철 의정부성모병원장은 “전가람 프로는 따뜻한 마음으로 코로나로 힘겨운 의료진을 위로하기 위해, 자선 경기를 스스로 기획하고 진행하는 열정을 보여줬다. 앞으로 환우들에게 병마와 싸울 용기를 전해줄 적임자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전가람 홍보대사는 2년간 의정부성모병원 홍보대사로 활동하며 원내·외 다양한 홍보 활동에 참여할 예정이다.

의정부=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