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캡처

코미디언 남희석이 SNS를 통해 김구라를 공개 저격했다가 논란이 되자 곧바로 삭제했다.

남희석은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라디오스타에서 김구라는 초대 손님이 말을 할 때 본인 입맛에 안 맞으면 등을 돌린 채 인상 쓰고 앉아 있다”고 올렸다.

sns 캡처

그는 “자신의 캐릭터이긴 하지만, 참 배려 없는 자세다. 그냥 자기 캐릭터 유지하려는 행위”라고 지적했다. 이어 “그러다 보니 어린 게스트들은 나와서 시청자가 아니라 그의 눈에 들기 위한 노력을 할 때가 종종 있다”고 말했다.

현재 남희석의 글은 SNS에서 삭제됐지만 이를 두고 네티즌들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서로 다른 주장을 이어갔다.

일부 네티즌은 “소신 있는 발언”이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은 “방송 캐릭터를 지적하는 건 모순”이라고 주장했다.

유승혁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