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대경대 연극영화과, ‘전국 청소년 언택트 액팅콩쿠르’ 연다

집에서 간단하게 스마트폰 영상으로 촬영하고 지원해 테스트 받으면 가능···동기부여 기회 제공


대경대는 코로나 19 펜데믹 시대에 연극영화과가 전국 고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이색적인 연기콩쿠르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대경대가 주관하는 ‘전국 청소년 언택트 액팅콩쿠르’는 비대면 연기경연대회로 고등학교 재학생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참가 부문은 연극연기, 영화연기, 뮤지컬연기 3개 분야로 지원자는 2분 이내 자유연기를 동영상으로 촬영해 지원할 수 있다.

언택트 연기대상, 부문별 최우수상, 우수연기상, 장려상 등의 수사자에게는 상장과 트로피, 장학금이 전달된다. 심사는 각 분야 전문가들이 맡게 된다.

수시지원자가 언택트 연기경연대회에 지원할 경우, 개인 의사에 따라 제출 영상만으로 비대면 언택트 방식의 실기평가를 받을 수 있다.

연극영화과 학과장 김건표 교수는 “ 코로나19 2.5단계 확산으로 연기 전공 희망자와 미래 배우(연기자)분야 진로를 고민하는 전국 청소년들이 연기표현의 특성상 대면 접촉과 연습이 어려운 상황”이라며 “집에서 간단하게 스마트폰 영상으로 촬영하고 지원해 테스트를 받으면 동기부여도 될 수 있고 목표도 생겨 연기표현도 향상될 수 있다는 판단으로 언택트 연기 콩쿠르를 기획하게 됐다”고 밝혔다.

대경대 연극영화과는 1997년도에 학과가 개설됐다.
학생들은 졸업 때 까지 1인당 평균 12개의 공연작품을 올리고 졸업할 수 있으며 학과에서는 4학년 전공심화과정(공연예술과)을 운영하고 있어 졸업 후 바로 대학원 진학을 할 수 있다.

연극영화과는 밀양, 거창, H-스타 등 전공학과 학생들이 겨루는 전국 경연대회에서 17차례 (대상, 최우수 연기상, 작품상 등) 수상했다.

연기영상제출과 지원접수는 학과 홈페이지 및 이메일로 다음 달 8일까지다.

경산=김재산 기자 jskimkb@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