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천대교㈜, 영종동에 희망꾸러미 200세트 전달


인천 중구 영종동(동장 우광호)는 ㈜인천대교(대표이사 유인준)가 지난 11일 ‘인천대교 희망꾸러미’ 200세트(1200만원 상당)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기탁식은 영종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인천대교 유인준 대표이사, 우광호 영종동장, 최태근 영종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인천대교 희망꾸러미’는 쌀 10㎏, 즉석국 5개, KF94 마스크 20개, 손세정 물티슈 10개의 품목으로 구성됐다. 기탁된 물품은 영종동 관내 저소득층 노인·장애인 가정에 지원될 예정이다.

유인준 대표이사는 “관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보탬이 되는 마음으로 희망꾸러미를 기탁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의 상생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우광호 영종동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기 침체에도 불구하고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희망꾸러미를 기탁해줘 감사하다”며 “기탁 물품이 필요한 분들에게 전달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