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스가 日 총리에 서한…“한·일 협력 강화하자”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가 16일 오후 9시 관저에서 취임 후 첫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는 지난 16일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신임 일본 총리에게 축하 서한을 보냈다고 총리실이 17일 밝혔다.

정 총리는 서한에서 새로운 시대에 걸맞은 미래지향적 한·일 관계 발전을 위해 양국이 대화와 협력을 강화해나가자는 뜻을 전했다.


정 총리는 특히 “한·일 양국 간 호혜적인 경제 협력과 사회문화 교류를 강화하고 미래세대를 포함한 인적 교류와 코로나19 방역 공조도 활성화함으로써 양국의 상호 발전에 기여하고 양국 국민 간 선린우호 관계를 한층 심화시켜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박세환 기자 foryou@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