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넥슨, 오는 24일 ‘V4’ 日 출시


넥슨의 모바일 성공신화의 기초가 된 ‘V4’가 일본에서 출시된다.

17일 넥슨(대표 이정헌)은 자회사 넷게임즈(대표 박용현)가 개발한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V4(Victory For)’를 24일 일본 시장에 정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V4는 다섯 개 서버 이용자들이 동시에 전투를 치르는 ‘인터 서버’와 모바일 계정 연동으로 크로스 플레이가 가능한 PC 버전까지 다양한 특징을 갖춘 게임이다.

넥슨은 8월부터 사전예약과 캐릭터 이름 선점 이벤트를 잇따라 열고 본격적인 서비스 준비에 돌입했다. 그리고 지난 16일 ‘브이포티비’ 생중계를 통해 일본 출시 일정과 게임 정보를 공개했다. 이용자는 출시 직후 사전예약 누적 참가자 수(5·10·30·50만 명)에 따라 게임 내 아이템을 얻는다.

V4는 24일 일본 앱 마켓(구글 플레이·애플 앱스토어)과 PC(윈도우)를 통해 정식 출시된다. 넥슨 일본법인이 서비스를 담당한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