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국가철도공단, 하반기 신입·경력사원 173명 채용


국가철도공단은 신입·경력사원 173명을 채용한다고 17일 밝혔다.

모집 인원은 일반직 95명, 고졸 18명, 시간선택제 6명, 기능직 5명 , 실무직 31명, 계약직 3명, 경력직 15명이다.

직렬별로는 사무분야 24명, 토목분야 38명, 건축분야 11명, 전기분야 32명, 통신분야 16명 기계분야 13명이다.

입사지원서는 18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공단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서류·필기 및 면접전형이 진행되며 최종합격자는 11월 말 발표될 예정이다.

공단은 전체 채용인원의 22%인 39명을 보훈직 등 사회형평적 인재로 채용한다.

특히 ‘혁신도시 조성 및 발전에 관한 특별법’ 개정에 따라 신규채용 인원의 18%를 대전·충남·세종·충북 등 지역 인재로 채용한다. 지역인재 채용비율은 2024년 30% 수준까지 확대된다.

김상균 철도공단 이사장은 “국가철도공단 출범에 맞춰 새롭게 정립한 ‘전문인·융합인·상생인’이라는 인재상에 맞는 우수 인재들이 많이 지원하길 바란다”고 했다.

대전=전희진 기자 heeji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