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천공항공사 신중년 일자리 창출 후원금 8억원 쾌척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인천공동모금회, 회장 심재선)는 17일 공항청사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이하 공항공사, 사장 구본환)로부터 신중년 일자리 창출사업 후원금 8억원을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전달식에는 공항공사 구본환 사장, 인천공동모금회 심재선 회장, 인천도시재생연구원 강도윤 원장, 협동조합 문화비상구 김민주 대표, 대전 동구행복한어르신복지관 김명희 관장 및 관계자들이 참여했다.



이번 사업은 최근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신중년 세대의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신중년 세대가 참여하는 지역 커뮤니티센터를 조성해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고 세대 간 교류를 활성화하는데 목적이 있다.

신중년은 50세 전후 직장에서 퇴직한 세대를 지칭하는 말이다. ‘활력 있는 생활인’이라는 긍정적인 의미로 2017년 정부에서 만든 신조어이기도 하다.



지역 커뮤니티센터의 명칭은 ‘Round.G(라운지)’로, 인생의 황금기를 맞은 신중년이라는 의미와 함께 이들의 새로운 시작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공항공사와 인천공동모금회는 ‘Round.G(라운지)’커뮤니티센터 운영 기관을 선발하기 위해 전국 공모를 진행했다.

서류, 면접, 현장심사 등 3개월간의 심사를 거쳐 ‘협동조합 문화비상구(인천)’와 ‘동구행복한어르신복지관(대전)’이 최종 선정됐다.


최종 선발된 기관은 오는 12월 중 ‘Round.G’ 커뮤니티센터를 오픈할 계획이ek.

커뮤니티센터의 성공적인 오픈을 위해 전문가 컨설팅 등 각 기관이 기관별 특성에 맞는 다양한 커뮤니티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향후 공항공사는 커뮤니티센터를 전국 17개 시·도에 순차적으로 확대 조성할 계획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은 “신중년 세대의 일자리 창출과 세대간 교류 활성화를 통해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하고자 이번 커뮤니티센터 지원 사업을 기획하게 됐다”며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앞으로도 사회가치 창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인천공동모금회 심재선 회장은 “신중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전국 최초로 시도되는 사업이라 앞으로의 결실에 기대가 많이 된다.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여, 전국 17개 시ㆍ도에 확장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