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민주당, ‘재산신고 누락’ 김홍걸 전격 제명

지난 1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본회의에서 열린 경제분야 대정부질문에 참석한 더불어민주당 김홍걸 의원.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은 18일 재산신고 누락 의혹이 제기된 김대중 전 대통령의 삼남 김홍걸 의원을 제명키로 했다.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이날 국회 브리핑에서 이같은 최고위 결과를 전했다.

최 수석대변인은 “당 윤리감찰단이 김 의원의 공직선거법 위반, 허위신고 등에 대한 조사를 개시했지만 김 의원이 감찰 의무에 성실히 협조할 것으로 보이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당은 부동산 정책 취지에 부합하지 않는 부동산 다보유로 당의 품위를 훼손하였다고 판단, 이에 이낙연 대표는 10차 최고위원회의를 긴급히 소집해 의견을 거쳐 김 의원에 대한 제명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비례대표로 당에서 제명돼도 무소속으로 의원직은 유지한다.

박상은 기자 pse0212@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