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추석맞이 ‘경기도 농특산물’ 13곳 장터와 온라인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 겪고 있는 농민과 고품질 농산물 구매하려는 소비자 위해


경기도가 추석 명절을 맞아 오프라인과 온라인에 걸쳐 대대적인 도내 농특산물 판매전을 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판매처를 확보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에게는 판매의 장을, 고품질의 농특산물을 구매하려는 소비자들에게는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최고의 시장을 마련해 주겠다는 취지다.

경기도는 도내 10개 시·군 13곳에 우수 농특산물 직거래장터를 개장하고 온라인쇼핑몰을 통해 농특산물 특별 기획전을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시·군 추석맞이 농특산물 직거래장터에서는 사과 배 등 과일 제수용품과 지역 특산물 및 농축산물 선물세트 등이 최대 30%까지 저렴하게 판매된다.

오프라인 직거래장터는 용인시 청소년수련관 앞·기흥역·기흥구청·수지구청 등 4곳과 양평군 양평읍 양평장터길 15, 연천군 장남면 해바라기공원, 여주시 상거동 460-2(승차판매), 성남시 성남농산물종합유통센터, 포천시 포천종합운동장, 서울 양재동 하나로클럽 광장(안성시 농산물), 광주시청 2층, 의왕시 백운로 131, 파주시(전화주문) 등 13곳이다.

운영 기간은 각 시·군에 따라 차이가 있어 각 시·군에 문의해야 한다.

이와 함께 도에서는 추석맞이 명품브랜드전 판촉전, 농식품(G마크) 전용관 특별판촉전 행사를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시대에 맞게 온라인에서 마련했다.

도는 경기도 온라인 쇼핑몰 마켓경기(http://marketgg.co.kr)에서 추석맞이 특별기획전을 진행하고 있어 주요 행사 품목을 확인할 수 있다며 13개 오프라인 직거래장터와 온라인 판매 농특산물은 G마크, 친환경인증, GAP(우수농산물관리제도) 등 엄격한 기준을 통해 선정된 먹거리를 판매하는 농가들이 다수 포함돼 품질이 우수하다고 설명했다.

이해원 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직거래장터 행사가 코로나19로 침체된 어려운 농가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소비자들도 저렴한 가격으로 우수 농·특산물을 구매할 수 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수원=강희청 기자 kanghc@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