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놀면뭐하니’ 화사가 인정한 핫가이…미켈레 모로네 누구?

미켈레 모로네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화사가 ‘상상 연애’의 대상으로 언급한 미켈레 모로네에게 관심이 쏠리고 있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 화사는 “요즘 핫한 사람이 있다”며 환불원정대 멤버에게 이탈리아 배우 미켈레 모로네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보여줬다.

MBC '놀면 뭐하니?' 캡처

제시, 이효리, 엄정화 등 환불원정대 멤버들은 잘생긴 얼굴과 섹시한 분위기에 놀라 “일단 DM을 보내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화사는 “요즘 이 분과 상상 연애 중이다”며 소녀팬 모습을 보였다.

화사가 언급한 미켈레 모로네는 키 183㎝, 1990년생 이탈리아 배우다. 최근 수위 높은 장면과 설정으로 폴란드판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라고 불리는 영화 ‘365’에 주인공으로 출연했다. 영화에서 그는 마피아 가문의 ‘마시모’ 역할을 맡아 한 여성에 대한 강한 집착, 소유욕을 잘 표현하며 단숨에 스타 대열에 올랐다.

미켈레 모로네 인스타그램 캡처

그는 2014년 레바논 출신 디자이너 루바 사데로와 결혼해 두 아들을 뒀지만, 2018년 이혼했다. 공식 이혼 사유는 ‘성격 차이’로 알려졌다. 하지만 결혼 기간 중 찍힌 파파라치 사진에서 2차례 불륜으로 추정되는 장면이 포착돼 논란을 일으켰었다.

미켈레 모로네는 2011년부터 배우 일을 시작했지만, 최근까지 뚜렷한 성과를 거두지 못했다. 이혼 이후 극심한 생활고에 시달렸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최근 넷플릭스에서 연일 흥행 기록을 갈아치우고 있는 영화 ‘365일’에 참여하며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미켈레 모로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돈이 없어 정원사로 일하는 등 배우의 길을 포기하려 했지만 운명적으로 ‘365일’이라는 작품을 만났다”고 언급했다.

김수련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