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손흥민, 사우샘프턴전 4골 폭발…첫 해트트릭

토트넘, 사우샘프턴 상대로 5대 2 대승

로이터=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의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EPL 진출 이후 리그에서 처음으로 해트트릭을 달성하며 4골을 퍼부었다.

손흥민은 20일(한국시간) 영국 사우샘프턴의 세인트 메리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사우샘프턴과의 2020~2021 EPL 2라운드에서 선발 출전해 혼자 4골을 터뜨렸다. 독일 분데스리가를 떠나 2015~2016시즌 EPL에 진출한 손흥민이 리그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손흥민은 0-1로 뒤진 후반 추가시간 역습 기회에서 해리 케인이 왼쪽에서 넘겨준 패스를 골 지역 오른쪽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 골망을 흔들었다. 여기서 그치지 않고 후반 시작 2분 만에 역전골까지 넣었다. 이번에도 케인의 패스를 받아 골키퍼와 일대일로 맞선 상황에서 정확한 왼발슛으로 골네트를 갈랐다. 또, 후반 19분에 세 번째 골을 터뜨리며 해트트릭을 완성했고, 28분 1골을 더 추가했다.

토트넘은 후반 37분 케인의 추가골까지 보태며 5-1로 차이를 벌렸다. 사우스햄튼은 후반 44분 맷 도허티의 핸드볼 반칙으로 얻은 페널티킥을 잉스가 마무리 지으며 1골을 만회했으나 경기는 결국 5대 2, 토트넘의 승리로 끝났다.

박은주 기자 wn1247@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