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전남경찰, 한가위 특별치안활동 전개

전남지방경찰청 전경<사진=전남경찰청 제공>

전남경찰이 추석 명절을 맞아 도민이 안심하고 평온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오는 21일부터 10월 4일까지 ‘추석 명절 특별치안활동’을 펼친다.

20일 전남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전남경찰은 추석 명절 특별치안활동은 추석 전·후 체계적인 범죄예방 및 신속한 대응을 위해 2단계로 나눠 진행키로 했다.

우선 추석을 앞둔 1단계(9. 21∼9. 27)에서는 소규모 금융기관, 금은방 등 현금다액 취급업소에 대해 범죄예방진단팀(CPO)을 중심으로 취약요인을 진단해 보완을 권고하고, 범죄예방요령 등에 대한 홍보 활동을 전개한다.

추석이 포함된 2단계(9. 28∼10. 4)에서는 지역경찰과 형사, 상설중대 등 가용경찰력을 최대한 동원하고 자율방범대 등 협력단체와 협조해 가시적 순찰활동을 강화하고, 합동 훈련(FTX)을 통해 긴급상황 발생시 총력 대응태세를 확립할 계획이다.

김재규 전남경찰청장은 “경찰은 주민과 가장 가까이 있는 든든한 이웃으로, 도민들이 평온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전 역량을 집중해 특별치안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무안=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