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항시, 카드형 상품권 ‘포항사랑카드 출시’…3년간 500억원 발행

21일 경북 포항시는 카드형 포항사랑 상품권인 ‘포항사랑카드’ 출시 기념행사를 가졌다. 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는 21일 카드형 포항사랑 상품권인 ‘포항사랑카드’를 출시하고 발매에 들어갔다.

올해 100억원을 시작으로 3년간 총 500억원을 발행할 예정이다.

포항사랑카드는 충전식 선불카드 형식으로 대구은행 영업점 또는 출장소에서만 구매할 수 있다.

구매한도는 1인당 월 20만원으로(연간한도 200만원 이내) 만 14세 이상이면 누구나 구입할 수 있다.

충전액의 6% 할인 혜택을 상시 받을 수 있다.

올해는 출시기념으로 4%의 혜택을 추가한 총 10%의 할인 혜택을 자금 소진 시까지 시민들에게 제공한다.

기존 지류형 포항사랑상품권과 별도의 병행 할인 구입도 가능하다.

포항시 소재 카드 단말기가 설치된 가맹점 어디에서나 이용할 수 있다. 단, 대형 프렌차이즈 등 일부는 제외된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포항사랑카드 출시로 시민들이 더 많은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됐다”면서 “가맹점 및 소상공인에게는 소비 매개체로 작용해 골목상권 소득창출 등 지역경제 선순환에 큰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포항시는 2017년 1300억원을 시작으로 4년간 8500억원 어치의 포항사랑 상품권을 발행했다.

포항=안창한 기자 changha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