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명지병원, 추석 연휴기간에도 코로나19 검사 시행

선별진료소와 신코클리닉 운영, 출국용 건강상태확인서 발급


경기 고양시 소재 명지병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의 신속한 진단과 해외출국자들의 편의를 위해 추석 연휴기간 중에도 RT-PCR 검사를 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명지병원은 5일간에 달하는 긴 추석 연휴 기간 중 선별진료소 24시간 운영과 함께 해외출국자들이 항공기 탑승과 외국 입국시 제출해야 하는 영문진단서와 건강상태확인서 발급을 위한 검사를 시행하는 ‘신코클리닉’(추석 당일 제외)을 운영키로 했다.

24시간 상시 운영되는 선별진료소는 호흡기 증상과 발열 등의 코로나19 관련 증상이 있거나 감염 위험지역 방문 및 확진자 밀접 접촉자 등을 대상으로 RT-PCR 검사를 시행하게 된다.

평소 입원 전 코로나19 검사와 해외 출국을 위한 건강상태 발급을 위한 검사를 시행하는 신코클리닉은 추석 연휴 기간 중 오전 9시부터 12시까지 운영되는데, 해외출국자의 진단서 및 건강상태 확인서는 검사 다음 날 발급 받을 수 있다. 신코클리닉은 추석 당일 10월 1일은 운영되지 않는다.

고양=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