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 돌리는 ‘LG윙’ Z폴드2 반값에 출시…109만8900원 확정


LG전자가 새롭게 선보이는 폼팩터 스마트폰 LG윙의 가격을 삼성전자 갤럭시 Z 폴드2의 절반 이하로 결정했다.

LG전자는 LG윙의 가격을 109만8900원으로 결정했다고 22일 밝혔다. Z 폴드2(239만8000원)의 절반에 미치지 못하는 액수다. LG전자는 바(Bar) 형태가 아닌 새로운 폼팩터 스마트폰 중 가장 저렴한 가격이라고 강조했다.

LG전자는 ‘공격적인 가격’을 제시해 많은 고객이 새로운 폼팩터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한다는 전략이다.

LG윙에는 각각 6.8형, 3.9형 크기의 두 개의 OLED 디스플레이가 탑재됐다. 디스플레이는 스마트폰 부품 가격 가운데 큰 비중을 차지한다.

또 LG전자는 많은 고객이 구매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예약 판매 프로모션을 없앴다. 대신 10월 한 달간 이 제품을 구매한 모든 고객에게 2년 내에 메인 스크린이나 세컨드 스크린이 파손됐을 때, 교체비용의 70% 할인권을 증정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김준엽 기자 snoopy@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