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천 옹진군 덕적도 자연휴양림 조성사업 추진


인천시 옹진군(군수 장정민)은 덕적면 진리 비조봉 일원(약12ha)에 덕적도 자연휴양림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군에 따르면 2021년 휴양림 조성사업비 15억원을 확보했으며, 신속한 휴양림 조성을 위해 올해 추경 예산 설계비 3억원으로 기본계획 및 실시설계 등 행정 절차를 추진 중이다.

군은 오는 2022년까지 2개년 사업으로 (시설)사업비 총 40억원을 투입해 덕적도 자연휴양림 조성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덕적도는 인천에서 여객선이 1일 2~4회 정도 왕복 운항하는 등 뛰어난 접근성으로 섬 여행을 즐기기에 최적화된 도서로 이번 휴양림 조성으로 낚시, 갯벌체험 등의 해상관광과 연계된 캠핑과 등산, 휴양시설 등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특색 있는 자연휴양림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장정민 옹진군수는 “덕적도 자연휴양림은 군에서 추진하는 최초의 산림휴양시설인 만큼 지역주민들이 일상생활에서 손쉽게 접근할 수 있고 질 높은 산림휴양과 여가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조성할 계획”이라며 “향후 서포리 해수욕장 등 주변관광지와 연계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특색 있는 체류형 숙박시설을 마련함으로써 지역관광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특화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