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시금치·쑥갓 ‘잔류 농약’ 초과 적발…“물로 잘 씻는게 중요”

식약처, 잔류농약 부적합 잦은 농산물 대상 검사
다만 “농약은 물로만 잘 씻어도 대부분 해결”


시금치, 쑥갓 등 자주 사먹는 농산물에서 잔류 허용 기준을 넘어선 농약이 검출돼 폐기 처분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6월 4일~9월 4일 전국의 마트, 로컬푸드직매장 등에서 유통·판매되는 농산물 41개 품목 385건을 수거·검사한 결과 4건에서 농약이 잔류 허용 기준을 초과해 검출됐다고 23일 밝혔다.

4건은 경기도 남양주에서 생산된 시금치, 전북 김제에서 생산된 샐러리, 전남 담양에서 생산된 당귀, 충북 청주에서 생산된 쑥갓 등이다.

식약처는 해당 농산물을 압류·폐기했다.

이번 검사는 여름철에 많이 쓰이는 농산물 중 잔류농약 부적합이 자주 발생하는 농산물을 대상으로 했다.

식약처는 “농산물은 깨끗한 물에 일정 시간 담갔다가 흐르는 물에 씻어내기만 해도 흙이나 잔류농약을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다”며 “소비자들이 농산물을 섭취하기 전에 깨끗이 씻는 게 중요하다”고 했다.

조민영 기자 mymi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