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경북콘텐츠진흥원 스타트업 홍보지원 “경북의 스타트업을 소개합니다”

경북콘텐츠코리아랩 참여 스타트업 홍보지원 ‘경스소’, 25일 시작


경상북도콘텐츠진흥원(원장 이종수, 이하 진흥원)에서 운영하는 ‘경북콘텐츠코리아랩(이하 경북CKL)’은 지역 스타트업 기업을 응원하기 위한 ‘경스소’ 프로젝트를 오늘 25일부터 진행한다고 밝혔다.

‘경스소’는 ‘경상북도 스타트업을 소개합니다’의 줄임말로 경북CKL 프로그램에 참여중인 우수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홍보하는 프로젝트이다.

이번 프로젝트의 첫 홍보 대상은 경주에 소재하고 있는 스타트업 기업 리하이(대표 추혜성)이다. 경북의 문화유산을 활용한 오르골을 제작하는 콘텐츠 기업으로 2018년도에 이어 올해에도 경북CKL 지원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2018년 메이커스 공모전 1등 수상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꾸준히 성장하고 있으며 2020년에는 경북CKL 크라우드 펀딩 지원프로그램에도 참여하여 또 한 번의 성장을 예감케 한다.

경북CKL은 올해 말까지 총 7개의 스타트업의 홍보영상을 제작 지원한다. 제작된 영상은 경북CKL 공식 유튜브 및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SNS 채널을 통해 배포돼 경북지역 스타트업의 인지도를 높이는데 도움을 줄 예정이다.

진흥원 이종수 원장은 “경북CKL을 통해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스타트업을 발굴 지원하고 시장진출을 돕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프로젝트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북 스타트업 기업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디지털기획팀 이세연 lovok@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