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시진핑-스가 첫 전화회담…“시진핑 방일 논의 가능성”

시진핑(오른쪽) 중국 주석과 스가(왼쪽) 요시히데 일본 총리. 교도 신화 연합뉴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취임 이후 처음으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전화 회담을 한다. 시 주석의 방일 시기를 논의할 가능성이 제기된다.

교도통신은 스가 총리가 25일 밤 시 주석과 전화 회담을 한다고 보도했다.

이번 전화 통화는 일본 측의 제의를 중국 측이 받아들여 성사됐다고 교도통신은 덧붙였다.

보도에 따르면 중일 정상은 당초 올해 4월로 예정됐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연기된 시 주석의 국빈 방일과 관련해 의견을 교환할 가능성도 있다.

양국 정상은 코로나19 대책에서의 협력을 합의하고, 중일 관계 발전을 위해 고위급 대화를 촉진한다고 확인할 것으로 보인다.

김준엽 기자 snoopy@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