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상온 노출 백신’ 최소 224명에 접종…“계속 조사 중”


‘상온 노출’ 사고로 사용이 중지된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접종 인원이 현재까지 최소 224명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질병관리청과 지자체의 집계를 종합한 것으로, 조사가 계속되면 숫자는 더욱 늘어날 수 있다.


질병관리청은 25일 브리핑에서 전날까지 서울과 부산, 전북, 전남 4개 지역에서 총 105명이 접종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 중 60명은 전북 전주에서 접종한 인원이다.

이와 별개로 전주시는 이날 현재까지 전주시민 179명이 상온 노출 백신을 접종받았다고 공개했다.

질병청과 전주시의 발표를 종합하면 지금까지 4개 시도에서 최소 224명이 문제의 백신을 접종받은 것이다.

질병청은 “전주시가 밝힌 179명은 전주시가 자체적으로 파악한 숫자”라면서 “접종이 시행된 병원을 계속 조사하고 있기 때문에 숫자는 계속 변동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김준엽 기자 snoopy@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