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아트위캔, 경기도 연천중학교 발달장애 인식개선 공연


GKL사회공헌재단의 사회적가치실현 사업인 ‘찾아가는 발달장애인식개선 공연’을 진행하고 있는 (사)한국발달장애인문화예술협회 아트위캔은 24일 경기도 연천중학교를 방문해 공연활동을 펼쳤다.

학교측은 1, 2학년은 재택수업으로 온라인 공연을 감상하고 3학년만 소강당에서 사회적 거리두기로 좌석을 배치해 실제로 공연을 감상할 수 있도록 했다.

아트위캔 연주자들은 입으로 연주하는 관악기 주자를 뺀 나머지 연주자들이 무대용으로 스팽글이 달린 마스크를 착용하고 연주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변해가는 또다른 공연문화를 선보여 관람 학생들의 호응을 얻었다.

학교 관계자는 “아트위캔 발달장애연주자들의 클래식과 실용음악의 콜라보 연주 등 다양한 공연 구성에 학생들의 반응이 점점 열기를 더해가는 것을 보고 놀라웠다”고 평가했다.

학생들도 공연후 무대로 몰려나와 발달장애연주자들과 사진을 찍는 등 장애인식 개선의 효과를 보여줬다.

베이스기타 윤한규 군은 “연천중학교 학생들처럼 우리 음악을 들으면서 즐거워하는 관객들이 많이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