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1인시위 나선 국민의힘 “대통령님, 무엇을 하셨나요”

국회 긴급현안질의 촉구
장외투쟁에는 선긋기

김성원 국민의힘 원내수석부대표가 2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 인근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뉴시스

국민의힘은 27일 북한의 서해상 한국 공무원 사살 사건과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의 해명과 진상규명을 촉구하는 1인 릴레이 시위를 청와대 앞에서 벌였다. 다만 국민의힘은 원내 일정을 거부하는 장외투쟁을 진행하지는 않는다는 방침이다.

서울 종로구 청와대 분수대광장 앞에서 진행 중인 이날 시위는 주호영 원내대표와 김성원 원내수석부대표, 전주혜 곽상도 의원 등 5명이 1시간씩 릴레이로 진행할 계획이다. 첫 주자인 김성원 원내수석부대표는 ‘대한민국 대통령을 찾습니다’ ‘문재인 대통령님, 지금 어디 계신건가요’라고 적힌 피켓을 들고 시위에 나섰다. 그는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 것이 국가의 기본임에도 대통령께서는 어디서 무엇을 하셨나”라고 말했다. 이어 “대통령께서는 국민을 살릴 수 있었던 그 시간에 어디서 무엇을 하셨나”라며 국회 긴급현안질의 실시를 촉구했다.

국민의힘은 28일 국회 본청 계단에서 ‘북한의 우리 국민 학살 만행 규탄 긴급의원총회’를 열 계획이다. 당 관계자는 “여당이 국회 긴급현안질의를 실시하라는 야당 요구를 무시하고 있다”면서 “28일 의원총회를 열어 대책을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택 기자 ptyx@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