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한화 ‘세이버 아시아퍼시픽 어워드’ 올해의 기업상 수상

클린업 메콩-한화솔라보트 등

'클린업 메콩 캠페인'으로 한화가 베트남에 기증한 태양광 보트. 한화 제공

한화그룹은 27일 세계 최대 규모 PR 시상식인 ‘세이버 아시아 퍼시픽 어워드’에서 올해의 기업상을 비롯해 모두 6개 부문에서 수상했다고 밝혔다. 한화그룹과 광고회사 이노션은 지속가능성 캠페인 ‘클린업 메콩-한화솔라보트’로 다이아몬드 세이버 어워드 올해의 기업상을 비롯해 골드어워드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 부문, 사회문제 커뮤니케이션 부문 등 본상 4개를 수상했다.

클린업 메콩은 한화그룹이 베트남 지역 환경문제 해결에 기여하기 위해 진행한 환경보호 캠페인이다. 한화그룹이 국내 기업 최초로 이 시상식에서 올해의 기업상을 받았다. 한화는 태양광 패널로 작동하는 수상 쓰레기 수거 보트 2척을 제작해 지난해 베트남 빈롱시에 기증했다. 클린업 메콩 캠페인은 앞서 국제 광고제에서도 다수 수상했다.

강주화 기자 rula@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