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뉴저지, 1회용 포장용기 사용 전면 금지…미국 최초

종이봉투를 비롯한 모든 봉지류 및 일회용 그릇·컵 포함

미 뉴저지 주에서 앞으로 종이봉투를 비롯한 1회용 포장용기를 사용할 수 없게 된다. 출처: Reason Magazine

미국 뉴저지주의 슈퍼마켓과 식당에서 앞으로 일회용 포장용기를 사용할 수 없게 된다. 뉴욕타임스(NYT)와 NBC뉴스는 27일(현지시간) 뉴저지주 의회가 일회용 종이봉투 및 비닐봉투 사용을 금지하는 법안을 처리했다고 보도했다.

육류 포장을 위한 비닐을 제외하고 음식물 판매에 사용되는 일회용 폴리에스터 용기와 컵도 금지된다.

출처: NBCNEWS

NYT는 미국의 다른 주에서도 일회용 봉투 사용을 금지하고 있지만 종이봉투까지 금지한 것은 뉴저지뿐이라고 소개했다. 캘리포니아는 매장에서 종이봉투를 유료판매하도록 규정하고 뉴욕은 10월부터 비닐봉투 사용을 금지한다.

업계에서는 재활용이 가능한 종이봉투 사용까지 금지하는 것은 과도한 제한이고 소상공인들의 부담을 키우는 것이라는 반대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입법 최종 절차인 주지사의 서명을 막아야 한다는 주장도 제기됐다.

그러나 민주당 소속 필 머피 뉴저지 주지사 측은 환경보호를 위해 법안에 서명하겠다고 이미 입장을 밝혔다. 머피 주지사가 서명할 경우 종이봉투 금지법은 18개월 뒤 시행된다.

이성훈 기자 tellm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