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마스크 쓰세요’ 요구 버스기사에 욕설한 70대 체포


시내버스 기사가 마스크 착용을 요구하자 욕설을 하며 버스 운행을 방해한 7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연제경찰서는 업무방해 혐의로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2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27일 오후 9시50분쯤 부산 연제구 연산동에서 술에 취해 시내버스에 탑승한 뒤 마스크를 착용하라는 운전기사 말에 격분해 욕설하는 등 15분간 버스 운행을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시내버스 승객들은 A씨의 행패로 두려움에 떨어야 했다고 경찰에 전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