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경기도콘텐츠진흥원 선정 10개 기업, ‘VR/AR 글로벌 서밋’ 참가 지원 받는다

온라인 공동관 부스 사진. 경기콘텐츠진흥원 제공

경기콘텐츠진흥원(원장 송경희)은 오는 30일부터 내달 2일까지 ‘글로벌 진출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2020 VR/AR 글로벌 서밋 - 가을 시즌’에 참가하는 기업을 지원한다고 28일 밝혔다.

‘VR/AR 글로벌 서밋’은 VR/AR 글로벌 협회에서 진행하는 온라인 컨퍼런스 및 VR 엑스포가 결합한 행사다. 지난 6월에 열린 VR/AR 글로벌 서밋은 글로벌 기업과 함께 1만 명 이상이 참가한 것으로 진흥원측은 집계했다.

진흥원은 오는 가을 시즌에 열리는 VR/AR 글로벌 서밋 역시 온라인 접속 5000명 이상, 연사 100명 이상, 버추얼 부스 30개 이상이 참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진출지원에 선정된 10개 기업은 가을 시즌에 열리는 ‘VR/AR 글로벌 서밋’에 참여하게 된다. 해당 기업은 알파서클, 더코더, 리얼위드, 이모션웨이브, 위드플러스, 딥파인, 유니드캐릭터, 허브, 스튜디오브이알, 맘모식스 등 총 10개사이다.

선정 기업은 ‘VR/AR 글로벌 서밋’ 행사를 비롯해 5회 이상의 비즈미팅 기회를 얻는다. 아울러 해외시장 분석 해외투자유치 등 컨설팅과 함께 마케팅 지원도 받게 된다.

가을에 열리는 VR/AR 글로벌 서밋 이번 가을에 열리는 ‘VR/AR 글로벌 서밋’은 팬데믹으로 인해 비대면 비즈니스 미팅으로 진행된다. 가을 서밋은 구글, 삼성, 인텔 등 글로벌 IT 기업과 함께 관련 분야 전문가가 참여할 예정이다.

경기콘텐츠진흥원의 글로벌 진출사업으로 가을 서밋에 참가하는 기업들은 ‘온라인 공동관 부스’ 지원을 받는다. 공동관 부스는 사전녹화영상 재생, 1:1 비디오 채팅, 스크린 쉐어 기능 등을 제공한다.

경기콘텐츠진흥원 관계자는 “공동관 부스를 통해 코로나로 막힌 글로벌 시장 진출을 활성화 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도내 유망 스타트업이 위기를 극복할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