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현대차, 고성능 레이싱카 아반떼 N TCR 최초 공개

현대자동차의 고성능 레이싱카 아반떼 N TCR

현대자동차가 세계 최정상급 모터스포츠 대회인 투어링카 레이스(TCR) 대회에서 뛰어난 성적을 거두고 있는 i30 N·벨로스터 N TCR에 이어 세 번째 TCR 모델을 선보였다.

현대차는 26일(현지시간) 베이징 국제 모터쇼에서 아반떼(현지명 엘란트라) N TCR을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아반떼 N TCR은 TCR 기술 규정에 따라 최고출력이 380마력에 달하는 2.0ℓ 터보 엔진을 장착했다. 전륜구동 레이싱카로 올해 말부터 판매가 시작된다.

현대차는 뛰어난 성능과 내구성을 갖춘 모델을 제작하기 위해 지난 6월부터 3개월간 2018 WTCR 챔피언 출신 전직 F1 드라이버인 가브리엘 타퀴니와 함께 유럽 전역의 서킷에서 혹독한 테스트를 진행했다. 타퀴니는 “아반떼 N TCR 주행 시 큰 차체가 느껴지지 않을 정도로 핸들링이 좋아 레이싱에서 우수한 성적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현대자동차의 고성능 레이싱카 아반떼 N TCR

아반떼 N TCR은 일반 도로에서 주행이 불가능한 경주 전용 차량이다. 모터스포츠 대회에 참가를 희망하는 레이싱팀이 주 고객층이다. 아반떼 N TCR을 구매하는 레이싱팀은 세계 각지에서 개최되는 다양한 TCR 대회에 참가할 수 있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