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연수종합사회복지관, 추석맞이 나눔 손길 이어져


추석을 맞아 지역 취약계층을 위한 나눔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29일 인천 연수종합사회복지관에 따르면 28일 인천미소모연회에서 독거 어르신을 위한 마스크 1000매와 30만원 상당 송편을 후원했으며, 지역주민 이모씨는 저소득 취약계층 어르신을 위해 손수 제작한 단팥빵과 두유 100개씩을 후원했다.

또 국민연금공단 남동연수지사와 ㈜쌍용개발에서는 각각 쌀 10포대와 마스크 2000매를 후원해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에 기여했다.

강병권 관장은 “추석선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명절에도 홀로 계시는 어르신들에게 마음의 큰 위로가 되고 있다”며 “지역사회의 관심과 후원 덕분에 풍성한 한가위가 될 것”이라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