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고속도로 휴게소 매장 안에서 취식이 금지되고 포장만 허용된 29일 충청남도 서천군 서해안고속도로 서천(서울방향) 휴게소에 식당가 영업중단을 알리는 현수막이 붙어 있다.

한국도로공사는 29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추석 연휴 6일간 한국도로공사가 관리하는 모든 휴게소 매장 안에서 취식이 금지되고 포장만 허용하게 했다.

서천=권현구 기자 stoweo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