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경복궁 근정전에 울려퍼진 방탄소년단의 ‘지화자 좋다’ 추임새

미국 NBC ‘지미 팰런쇼’ BTS 주간 첫 퍼포먼스

방탄소년단이 NBC 지미 팰런쇼에서 선보인 '아이돌(IDO)' 무대/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방탄소년단이 미국 NBC 인기 프로그램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The Tonight Show Starring Jimmy Fallon·이하 팰런쇼)’에서 경복궁 근정전을 무대로 퍼포먼스를 펼쳤다.

방탄소년단은 29일(한국시간) 팰런쇼에서 ‘러브 유어 셀프 결 앤서’ 타이틀곡인 ‘아이돌(IDOL)’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부터 5일간 이어지는 ‘BTS 주간(Week)’의 첫 퍼포먼스 무대다. 팰런쇼는 이 기간 동안 각기 다른 곡의 퍼포먼스, 스페셜 코너와 인터뷰를 내보낼 예정이다.

프로그램 진행자인 지미 팰런은 “방탄소년단은 빌보드 ‘핫 100’ 차트 1위를 차지한 세계에서 가장 큰 밴드”라고 소개했다. 방탄소년단은 근정전 앞마당을 무대로 역동적인 안무, 한복을 재해석한 무대를 보여줬다. 가사에 담긴 ‘얼쑤 좋다’ ‘지화자 좋다’ ‘덩기덕 쿵더러러’ 같은 국악 추임새로 흥을 돋웠다. 팰런쇼의 라이브 밴드 더 루츠와 ‘다이너마이트(Dynamite)’를 부르며 호흡을 맞추기도 했다. 멤버들의 이름이 영어와 함께 한글 자막으로도 나왔다.
NBC 지미 팰런쇼에 출연한 방탄소년단/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미국 빌보드 ‘핫 100’ 최신 차트(10월 3일자)에서 1위를 탈환한 방탄소년단은 다음 달 온라인 콘서트를 통해 ‘다이너마이트’의 열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10월 10일 오후 7시, 11일 오후 4시 양일간 온라인 콘서트인 ‘BTS MAP OF THE SOUL ON:E’을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내보낸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단순한 온라인 공연을 넘어 오프라인 콘서트에 준하는, 규모감 있는 라이브 스트리밍 콘서트를 펼친다”고 설명했다. 관객들의 몰입도를 높이기 위한 다양한 기술도 활용된다. 증강현실(AR), 확장현실(XR) 기술을 통해 제공되는 콘텐츠를 4K 또는 HD의 고화질로 시청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김현길 기자 hgkim@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