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속보] “추석연휴 응급의료기관 513곳 24시간 진료 유지”

사진=연합뉴스

추석 연휴에도 전국 응급의료기관은 평소처럼 24시간 진료체계를 유지한다.

정부는 추석 연휴 동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치료뿐 아니라 일반 환자에 대한 진료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응급실 운영기관 513곳이 24시간 운영된다고 30일 밝혔다.

추석 당일인 1일에도 보건소 등 공공보건의료기관은 운영된다.

코로나19 집단 감염 발생으로 검사 수요가 급증하는 경우에 대비해 권역별로 긴급지원팀을 구성하고 필요한 경우에는 임시선별진료소를 운영할 예정이다.

다만 선별진료소별로 운영 시간은 다르므로 확인 후 방문해야 한다.

추석 연휴 동안 문 여는 의료기관과 약국, 선별진료소 정보는 129(보건복지콜센터)와 119(구급상황관리센터), 120(시도 콜센터)을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응급의료포털(www.e-gen.or.kr), 복지부 홈페이지(www.mohw.go.kr), 응급의료정보제공 애플리케이션 등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인터넷 포털사이트에서 '명절병원'을 검색하면 응급의료포털이 상단에 나타나 바로 이용할 수 있다.

박상은 기자 pse0212@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