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연예

전진♥류이서 결혼식… “평생 책임질게” 눈물터진 순간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SBS)에서 그룹 신화 멤버 전진과 승무원 출신 아내 류이서의 비공개 결혼식 현장이 공개됐다.

19일 방송된 ‘동상이몽2’는 지난달 27일 치러진 전진 류이서 결혼식 현장을 전했다. 전진은 결혼식을 앞두고 단장 중인 류이서를 보며 떨리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으나, 류이서는 “떨릴 줄 알았는데 별로 안 떨린다”며 덤덤한 모습을 보였다.

결혼식에는 에릭 신혜성 김동완 이민우 앤디 등 신화 멤버들이 총충돌해 ‘완전체’로 뭉쳤다. 이외에도 에릭 아내 나혜미를 비롯해 이덕화 인순이 임하룡 이지훈 오지호 김영철 허경환 김승현 태사자 김구라 등 스타들이 자리를 빛냈다. 사회는 신혜성이 맡았다.


신부 류이서는 홀로 버진 로드를 걸어 들어왔다. 이에 전진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6년 전 장인어른이 지병으로 돌아가셨다. 혼자 신부 입장을 하겠다고 하더라. 지금은 내가 아들 같은 남편이지만 아버지 같은 남편이 돼야겠다 다짐했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단상에 올라 마주보고 결혼식 서약서를 읽었다. ‘동상이몽2’의 MC 김구라와 오지호의 축사도 이어졌다. 김동완이 축가에 나서 흥을 돋웠고, 더원의 축가까지 이어졌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마지막 행진을 앞두고 전진이 댄서들과 함께 자신의 히트곡 ‘와'(Wa)’ 무대를 펼쳤다.


결혼식 2부 피로연 파티도 진행됐다. 전진과 류이서는 화려한 차림으로 등장했다. 전진은 하객에게 감사 인사를 건넨 뒤 류이서 몰래 준비한 이벤트를 꾸몄다. 류이서가 가장 좋아하는 자신의 곡 ‘좋은 사람’ 무대를 준비한 것이다.

전진이 류이서를 향해 무릎을 꿇고 “평생 책임질게. 사랑해 이서야”라고 고백하자 하객들은 류이서에게 준비한 꽃을 차례로 건넸다. 깜짝 이벤트에 감동한 류이서는 결국 눈물을 터뜨렸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