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휴가 나와 돌연 출국한 병사… “귀국 권유 중”


충북 공군부대 소속 현역 병사가 1박2일 휴가를 나와 돌연 해외로 출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20일 공군 등에 따르면 제6탐색구조비행전대 소속 A상병은 지난 14일 병원 진료 목적으로 1박2일짜리 휴가를 나갔다.

본래는 이튿날 부대로 복귀해야 하지만 A상병은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해외로 출국했다.

그는 소속 부대로부터 출국을 위한 사전허가 등을 받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공군 측은 A상병의 출국 사실만 확인해줄 뿐, 어느 나라에 머물고 있는지 등에 대해서는 함구하고 있다.

공군 관계자는 “현재 A상병 가족을 통해 귀국을 권유하는 중이며 출국 경위 등을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상은 기자 pse0212@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