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靑 “추미애 수사 지휘권 행사 불가피”


청와대는 20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수사 지휘권 행사에 대해 “현재 상황에서 수사지휘는 불가피한 것으로 보고 있다. 신속하고 성역을 가리지 않는 엄중한 수사가 필요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이같은 입장을 밝히면서 “법무부 장관의 수사지휘에 관하여 청와대는 장관에게 수사지휘권을 행사하도록 지시하거나 장관으로부터 수사지휘권 행사 여부를 보고받지 않았다”고 말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청와대는 법무부 장관과 수사 기관의 수사 지휘에 개입하거나 관여하지 않는 게 원칙”이라면서도 “성역 없는 엄중한 수사를 위해 청와대는 검찰이 수사 자료 요청을 할 경우 비공개자료라 할지라도 검토해서 협조하겠다는 입장 말한 바 있다. 그런 원칙 하에서 입장을 말씀드린 것”이라고 했다.

임성수 기자 joylss@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