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벤츠, GLC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2종 국내 출시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C 300 e 4MATIC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3세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기술을 적용한 GLC 300 e 4매틱, GLC 300 e 4매틱 쿠페를 21일 국내에 출시했다. 두 모델은 한층 강력해진 전기모터와 효율성 높은 하이브리드 구동 시스템을 바탕으로 소비자의 이목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GLC 300 e 4매틱과 GLC 300 e 4매틱 쿠페은 직렬 4기통 가솔린 엔진과 전기모터의 조합으로 약 320마력의 출력을 발휘한다. 전기 모터에 맞춰 설계된 하이브리드 전용 9G-TRONIC 자동변속기가 탑재됐다. 리튬이온 배터리의 용량은 13.5㎾h로 증가해 순수 전기 모드에서 25㎞(국내 기준)를 달릴 수 있다.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C 300 e 4MATIC 쿠페

주행모드는 다이내믹 셀렉트를 통해 총 6가지가 제공된다. 에코, 컴포트, 스포츠, 인디비주얼 등 기존 4가지 모드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용 모드인 배터리 레벨 및 전기 모드가 있다. 함께 장착된 햅틱 액셀러레이터 페달은 가속 페달에서 발을 떼도록 신호를 주거나 엔진 구동으로 전환 가능하다는 진동 신호를 운전자에게 보내 효율적인 주행을 돕는다.

두 모델은 메르세데스-벤츠 전용 충전기를 기준으로 완충까지 약 1시간45분이 걸린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탑재된 리튬이온 배터리에 대해 8년·16만㎞(선도래 기준)까지 보증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