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천서 70대 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

16일 고등학생 사망 이후 두 번째


인천시에서 독감 백신을 접종한 70대 남성이 숨졌다. 인천시에서 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 사례가 발생한 것은 지난 16일 고등학생 사망 이후 두 번째다.

22일 인천시 연수구와 경찰 등에 따르면 선학동에 사는 A씨(74)가 이날 오전 6시 8분쯤 자택 안방 침대 위에서 숨져 있는 것을 아내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A씨의 아내 등 유족 대상을 조사를 진행하던 중 A씨가 지난 20일 오후 7시 연수구 한 의원에서 독감 백신을 접종한 사실을 확인해 보건 당국에 통보했다.

A씨가 접종한 백신은 질병관리청이 어르신 무료 접종을 위해 공급한 엘지화학의 ‘플루플러스테트라프리필드시린지주’다. A씨는 고혈압과 당뇨 등 기저질환이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

보건 당국 등은 백신 접종이 사망과 관련이 있는지 규명하기 위해 역학조사 등을 진행하고 있다.

인천=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